BLOG main image
창조 글쓰기 리더 생각 애플 행복 이외수 아이디어 앤디 앤드루스 임헌우 실천 장하늘 마크 트웨인 불가능 인생 폰더씨의 실천하는 하루 독서 츠카코시 히로시 실패 문제 모방 루쉰 희망 스티브 잡스 헨리 포드 노신 포기 心香 볼테르 사랑 성공 상상력에 엔진을 달아라 책읽기 조영탁 행동 아인슈타인 변화
인생은 5분의 연속이다.

사형수의 몸이 되어 최후의 5분이 주어졌다.
28년을 살아오면서 5분이 이처럼 소중하게
느껴지기는 처음이었다.
이 5분을 어떻게 쓸까?

옆에 있는 사형수에게
한 마디씩 작별 인사하는데 2분,
오늘까지 살아온 생활을 정리해 보는데 2분,
나머지 1분은 대지를.. 그리고 자연을
둘러보는데 쓰기로 작정하였다.

우선, 눈에 고인 눈물을 삼키면서 작별인사를 하고
가족들을 잠깐 생각하는데 벌써 2분이 지나 버렸다.
그리고 자신에 대하여 돌이켜 보려는 순간
'3분 후면 내 인생도 끝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자 눈앞이 캄캄해졌다.

지난 28년이란 세월을
아껴 쓰지 못한 것이 후회 되었다.
"다시 한번 더 살 수 있다면
........
이제 죽었구나" 하는 순간 기적적으로 풀려 난 그는
사형대에서 느꼈던 '시간의 소중함'을 평생 잊을 수가 없었으며
그 결과 '카라마조프의 형제들', '영원한 만남' 등
수많은 작품들을 발표하여 톨스토이에 비견되는
대문호로 성공하였다.

그의 이름은

.

.

.

.

도스토예프스키